default_top_notch

한국동서발전, 0.011% 발전설비 고장 정지율 달성...2001년 한국전력에서 분리된 이후 '역대 최고 성적' 기록

기사승인 2020.01.18  10:41:39

공유
default_news_ad1

[이코노뉴스=김문철 기자] 한국동서발전(주)(사장 박일준)는 최근 과학적 설비관리기법과 전방위적 고장 예방 활동으로 지난해 제로 수준에 근접한 0.011%의 발전설비 고장 정지율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는 2001년 4월 한국전력공사에서 분리된 이후 발전회사 실적 중 최고 기록이다.

고장 정지율은 발전소 운전시간(1년) 중 고장 정지 시간 비율을 나타내는 지표로서 지난해 동서발전이 운영하는 37기 발전기가 365일 운전하면서 0.7일의 고장만 발생한 것으로 발전소 운영과 관리기술 능력이 최고 수준임을 입증했다.

한국동서발전은 데이터 분석기반의 과학적 설비관리기법을 도입해 생애주기별, 특정 시기별 고장 패턴을 도출했다.

김문철 기자 ace8819@econonews.co.kr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6
set_new_S1N17
ad36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