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직원 뺨 때리고, 중국은 ‘갑질도 한 수 위’…‘개처럼 기면서 구호 외치기도’

기사승인 2018.05.07  10:07:38

공유
default_news_ad1

[이코노뉴스=조승환 기자] 중국의 한 회사가 직원들에게 갑질을 하는 영상이 공개돼 비난을 받고 있다.

중국의 한 기업이 직원들의 근무 태도가 불량하다며 뺨을 때리거나, 바닥에 엎드려 기어가게 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이 6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최근 중국 온라인에는 후베이(湖北)성 이창(宜昌)시의 한 기업의 직원들이 4월 실적 평가회의에서 근무 태도 불량 등의 이유로 징계를 받는 동영상이 유포됐다.

▲ 사진/유튜브

동영상에는 유니폼 차림의 여성이 한 줄로 서 있는 남성 직원 여섯 명의 뺨을 차례로 여러 번 때리는 모습이 담겼다.

이후 회의실에서는 박수 갈채가 터져 나왔다. 또한 책임자로 보이는 남성이 중간에 서 있고, 합창을 하는 동안 그 뒤로 수십명의 직원들이 원을 그리며 강아지처럼 기어다니면서 구호를 외치는 장면도 있다.

동영상에서 동료들을 때린 여성 직원은 사건이 외부로 알려지자 지난 2일 회사를 그만둔 것으로 알려졌다.

2년 전에도 비슷한 영상이 논란을 일으킨 적이 있다. 2016년에는 지린(吉林)성 바이산(白山) 지역의 기업이 영업 목표를 달성하지 못한 직원들을 길거리에서 기어 다니게 했다.

조승환 기자 shcho0505@econonews.co.kr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