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서희건설, 200억 규모 채무보증 결정

기사승인 2019.06.12  17:13:18

공유
default_news_ad1

[이코노뉴스=어 만 기자] 서희건설은 오포추자지역주택조합 우리종합금융 외 3인에게 빌린 200억원에 대한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12일 공시했다.

채무보증기간은 2020년 6월 14일까지다.

어 만 기자 uhrmann@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최신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6
set_new_S1N17
ad36
#top
default_bottom_notch
-->